NST

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

NEWS

NST의 최신 소식과 동향을 누구보다 제일 먼저 만나보세요

News & Event

네트워크 장비 내구성 확보 기술과 품질이 경쟁력

관리자 2021-05-07 10:18:56 조회수 1,188

 

106079432.5.jpg

 

 

 

동아일보 기사 : [중소벤처기업] (주) 엔에스티정보통신


네트워크 장비 내구성 확보 "기술-품질이 경쟁력"


㈜엔에스티정보통신은 이더넷 스위치, PoE 스위치, 산업용 스위치, 무선 AP 등 네트워크 분야에 있어 기술력을 보유한 네트워크 장비 제조 중소기업이다. 특히 국내 최초로 대칭형 디지털 가입자회선(SDSL)을 개발·보급한 회사로도 잘 알려져 있다.


다양한 환경에서 쓰이는 네트워크 기기 특성상 높은 내구성은 필수다. 엔에스티정보통신의 산업용 스위치 제품군은 보통 옥외에 설치되고 있다. 실외 환경에서도 원활하게 작동될 수 있도록 여러 극한 환경에서도 테스트를 거친 점이 눈에 띈다.


조정희 대표(사진)는 “산업용 스위치 제품들은 영하 40∼80도에서 견딜 수 있도록 설계돼 있다”고 설명했다. 이러한 기술력을 인정받아 지난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표창을 수상했으며 다수 공공기관 입찰 사업을 수주하는 성과를 거뒀다. 대표적으로는 서울경찰청 디지털 교통정보 프로젝트가 꼽힌다. 또 서울교통공사 1∼8호선 스마트카드 사업 스위칭 허브, 철도용 스위치 제품군인 NRS 시리즈 등을 공급 중이다.


내구성과 지속시간 면에서 우수성을 유지하려면 제품 단가가 상승할 수밖에 없지만 공공기관 입찰 시 가격만 따지는 관행 탓에 손해를 보는 기업으로도 꼽힌다. 조 대표는 “공정한 심사와 품질 위주의 평가를 바라는 마음일 뿐”이라고 말했다.


엔에스티정보통신은 중국 주문자상표부착생산(OEM) 제품 대비 소프트웨어 우수한 개발 능력과 내구성이 좋은 부품을 사용해 국내 생산함으로써 제품 불량의 요인을 대폭 낮췄다. 또 현장에서 문제 발생 시 개발 엔지니어의 빠른 대처 등 유지보수 능력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.


회사는 국내뿐 아니라 영국에 성공적으로 무선 랜 AP를 공급한 성과를 바탕으로 글로벌 마켓을 공략한다는 계획이다. 최근에는 ‘컴퓨팅랩’으로 불리는 네트워크 컴퓨팅(클라우드 컴퓨팅)과 사물인터넷(IoT) 관련 제품 개발에 매진해 본격적인 사업화 구상 단계에 있다. 조 대표는 “나라마다 다른 인증 제도들에 대한 대응도 준비가 돼 있다”고 말했다.


조 대표는 “공공기관과 해외에서 요구하는 각종 인증 비용이 많게는 수천만 원에 이른다”며 인증 비용을 합리적인 선으로 낮추는 등 중소 연구개발 기업에 대한 지원을 당부했다.


태현지 기자 nadi11@donga.com


기사출처 : 동아일보 '21.3.29 https://www.donga.com/news/article/all/20210327/106109758/1 

이전글
서울교통공사 4호선 차상용 스위치 공급
다음글
다음글이 없습니다.